Anything Something
September 26 - October 13,2013
image

- Wendell Castle

- CHOI Byung Hoon

- Ettore Sottsass

- Ron Arad

- Alessandro Mendini 


<Anything Something>

본 전시는 광주 디자인 비엔날레 연계 후원전시이다. 예술과 디자인의 경계를 다룬 작가 5인의 작품들과 프로토 타입들을 포함하는 20여점이 전시 된다. 시각적 상상력과 새로운 미래를 보는 눈이 잠재력과 캐릭터를 갖추게 되면 아무거나(anything)가 무엇인가(something)이 된다. 고정관념의 타파와 자유로운 상상력 그리고 그것을 통한 통찰력과 실행력으로 예술과 디자인의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는 작가들을 소개한다.

 

<Anything Something>

This is an associated sponsorship exhibition followed by Gwangju Design Biennale, presenting 13 works and prototypes by 5 distinctive design artists between art and design. When ‘anything’ contains potential and character by visual imagination and original vision, it becomes ‘something’. The exhibition introduces artists that pioneer a path over existing dichotomy of art and design through their unbound imagination, insights and execution breaking away from conven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