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Back to List, Works, Biography, Press
Back to List>
Name Email Telephone State, Country
Message Submit
Exhibitions
Contact
Artists
Viewing Room
Publication
KR
EN
Inquire
Index
Close

Rob Wynne: After Before

19 August - 30 September, 2022

The Page Gallery is thrilled to present "Rob Wynne: After Before," the first solo exhibition in Korea by the artist, who is a visual artist based in New York well-known for creating organic forms of text and abstract sculptures by pouring glass.

Rob Wynne creates a wide spectrum of works from sculpture to painting, drawing, collage, installation, photography and jewelry design. In his early career in 1990s, he sculpted and painted using industrial materials, and soon he was fascinated by "glass" which became a major material for his work.

The artist recalls that one day, when he dropped a ladle containing melted glass to the ground, he found it making a cosmic splat. It was an event that influenced the creation of his own unique way of pouring melted glass into the desired shape as if he painted, rather than setting a shape into a mold frame in a traditional sense. His flowing-down glass sculpture, coated silvered and hardened, reflects like a mirror and creates a dazzling effect.

Rob Wynne borrows texts from literature and daily conversations into his glass sculptures, making the audience read out the resonant texts and at the same time see themselves reading it through the mirror glass. Besides text-based works, sculpture in abstract, biomorphic forms consisting of at least hundreds of small pieces create an overwhelming spectacle, installed on the wall according to the artist's manual.

더페이지갤러리는 ‘유리’를 주재료로 한 유기적인 형태의 텍스트 및 추상 조각 설치 작품으로 유명한 뉴욕 기반의 세계적인 시각 예술가 롭 윈(Rob Wynne)의 한국 첫 개인전 를 개최한다.

롭 윈의 작업은 조각부터 회화, 드로잉, 콜라주, 설치, 사진, 보석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작업 초기 산업 재료를 사용한 조각, 회화 작업 등을 주로 선보였던 롭 윈은 1990년대 초에 우연한 기회로 유리라는 매체에 매료되어, 이후 그의 작업에 중요한 소재로 사용하게 되었다.

롭 윈은 어느 날 녹인 유리를 담은 국자를 손에서 놓친 순간 바닥에 쏟아진 액체 상태의 유리가 여기저기 튀며 만들어낸 모습을 발견한다. 유리를 주형 틀에 부어 정해진 모양의 조각을 찍어내는 전통적인 방식이 아닌, 녹인 유리를 마치 그림을 그리듯 원하는 형태로 붓는 그만의 독특한 방식을 만드는 데에 큰 영향을 준 사건이었다. 흘러내리는 듯한 유기적인 형태로 굳힌 유리 뒷면에 은박을 입혀 처리한 롭 윈의 유리 조각은 거울처럼 빛을 반사하며 눈부시게 아름다운 효과를 낸다.

특히 텍스트를 작업의 주요 소재로 사용하는 롭 윈은 문학이나 오페라, 일상대화 등에서 가져온 한 구절을 유리 조각으로 만든다. 관객은 롭 윈의 의미심장한 텍스트 작품을 읽는 동시에 그것을 읽고 있는 자신을 거울 유리를 통해 비추어 보게 된다. 한편, 적게는 수십에서 수백 개에 달하는 작은 피스들로 이루어진 추상 조각 작품은 작가의 매뉴얼에 따라 벽면에 설치되어 압도적인 장관을 연출한다.

G205 Galleria Foret, 32-14 Seoulsup 2-gil, Seongdong-gu, Seoul, Korea T 82 2 3447 0049 F 82 2 3447 0050 info@thepage-galler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