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Back to List, Works, Biography, Press
Back to List>
Name Email Telephone State, Country
Message Submit
Exhibitions
Contact
Artists
Viewing Room
Publication
KR
EN
Inquire
Index
Close
Woo Jongduk
Woo Jongduk
Cafe Mueller 2013
Danzon 2013
Le Sacra du Printemps 2013
Nefes 2013
In 2003, he was the official photographer of the Spanish National Dance Company and the only photographer who was exclusively allowed to photograph the performances of Pina Bausch.그는 2003년 스페인 국립무용단 예술감독 나초 두아토가 초청한 공식 사진작가였으며, ‘탄츠테아터’를 창시한 피나 바우쉬의 공연 사진 촬영이 허락된 유일한 작가였다.
Born in 1969 Lives and works in Seoul1969년 출생 서울 기반 작업
Woo Jong Duk gained international recognition for his Stage series featuring the vivid scene of the dance troupe. In 2003, he was the official photographer who was invited by Nacho Duato,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Spanish National Dance Company and a world-renowned dancer. He was also the only photographer who was exclusively allowed to photograph the performances of Pina Bausch (1949-2009), the founder of “Tanztheater” which was a new genre mixing dance and art, and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Tanztheater Wuppertal. Those photographs were shown in his solo exhibition in Germany in 2007. The series were renowned for capturing eternity in a fleeting moment and delivering an impression that transcends time and space. Woo believes the image of the stage represents his deepest mind and the art should expand into compassion for people. He made the viewers watch his artworks crossing the boundaries especially between dance and photography. As a photographer and an artist, he expresses his inner world of mind with his own vocabulary. Besides the Stage series, Woo has worked on a series of photographs taking fellow artists, as well as some artistic photographs. From personal stories to discourses on contemporary art, his works range over various themes and were featured in publications and museum exhibitions.우종덕은 무용단의 날 것 그대로의 생생한 현장을 담은 무대 연작으로 국제적인 명성을 얻었다. 그는 2003년 세계적인 무용가인 스페인 국립무용단 예술감독 나초 두아토(Nacho Duato)가 초청한 공식 사진작가였으며, 무용과 예술을 결합한 새로운 장르 ‘탄츠테아터’를 창시한 피나 바우쉬(Pina Bausch, 1949-2009)의 공연 사진 촬영이 허락된 유일한 작가였다. 피나의 무용단 부퍼탈 탄츠테아터와 함께 한 우종덕의 작품들은 2007년 독일 초청 개인전에서 전시되었다. 작가의 무대 연작은 찰나의 순간에서 영원의 지속을 담고 시공간을 초월한 감동을 선사했다. 우종덕에게 무대를 담은 이미지는 자신의 마음을 대변하는 것으로, 그의 작품에서 예술은 사람에 대한 연민으로 확장된다. 작품을 통해 작가는 장르를 넘나드는 예술, 특히 무용과 사진의 소통을 보여주었고, 관람객들도 이를 느끼게 하였다. 그는 사진작가로서, 예술인으로서 자신만의 어법으로 내면의 형태를 표현한다. 우종덕은 무대 연작으로 인정을 받은 후 다양한 예술가들의 사진 작업뿐만 아니라 순수 미술 작가로서 자신만의 예술 세계를 풀어내고 있다. 개인적인 이야기부터 현대 미술 담론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해외 출판물과 미술관 전시를 통해 다양한 작업을 선보이고 있다.
Woo Jongduk
G205 Galleria Foret, 32-14 Seoulsup 2-gil, Seongdong-gu, Seoul, Korea T 82 2 3447 0049 F 82 2 3447 0050 info@thepage-gallery.com